기획기사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기획기사

가스정제선진국으로의 도약 견인한 IGCC용 고온건식탈황기술 개발

  • 작성일 2008.12.23
  • 조회수 42797

고온건식 탈황기술은 국내 IGCC 도입 시 청정 신발전에 적용하여 발전효율의 향상에 기여할 수 있으며, IGCC 세계 시장에 진출하여 2012년 예상되는 6조 5,000억 합성가스정제 시장에서 습식법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 IGCC와 탈황공정

KIER가 IGCC(Integrated Gasification Combined Cycle, 석탄가스화복합발전) 연구에 착수한 것은 1993년이었다. 1996년에는 G7과제로 한전전력연구원 주관의 IGCC 국산화기술을 개발했다. IGCC는 정제된 가스를 사용하여 1차로 가스터빈을 돌려 발전하고, 이때 발생하는 배가스열을 이용하여 2차로 증기터빈을 돌려 발전하는 방식을 말하며, 주요 공정(Building Block)은 가스화공정 - 가스정제공정 - 복합발전공정 등으로 구성된다.

이 중 가스정제공정은 생성된 합성가스 중의 불순물인 황화합물을 제거하는 석탄가스 탈황기술 부분으로, 석탄가스화복합발전에서 반드시 거쳐야 하는 단계이다. 생성된 석탄가스 중의 불순물은 장치를 부식시키고 가스터빈의 장시간 운전을 방해하므로 이를 제거하고 가스터빈 발전효율 제고를 위해 합성가스를 고부가가치화 하는 것이다.

※ 자세한 내용은 eBook 또는 PDF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Print Back

전체 228건의 게시물이 조회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2013.12.13 47,609
2013.12.13 45,341
2013.08.21 47,366
2013.08.20 46,419
2013.08.16 46,520
2012.10.24 49,833
2012.10.24 49,465
2012.10.23 47,569
2012.10.23 46,285
2012.10.18 47,770
2012.10.16 46,779
2010.10.20 43,301
2008.12.23 42,645
2008.12.23 41,502
2008.12.23 43,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