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보도자료

에너지연, ‘K에너지’ 실현을 위한 국제협력 시동

  • 작성일 2023.12.19
  • 조회수 100378

- COP28에서 ‘아시아-태평양 슈퍼에너지 하이웨이’ 컨셉 발표

- 에너지기술 수요국과의 논의를 통해 에너지 신시장 진출 발판 마련


□ K팝, K드라마 등 한류 소프트파워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우리나라의 위상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원장 이창근, 이하 ‘에너지연’)도 이에 발맞춰 국내 에너지 기술을 해외에 전파하는 ‘K에너지’ 수출의 시동을 걸었다.


■ 에너지연은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열린 COP28*에서 12월 10일(일)~11일(월) 양일간 ‘아시아-태평양 슈퍼 에너지 하이웨이’를 소개하는 부대행사를 추진하고 캄보디아, 태국, 기후기술센터네트워크**와 함께 연구원이 보유한 에너지기술을 현지에 적용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 유엔기후변화협약 제28차 당사국총회(COP28) : 협약에 가입된 전 세계 198개 당사국별 정부대표단 및 자문단이 참석하여 전 지구적 이행점검, 감축 결정문 도출, 손실과 피해 기금 제도, 글로벌 적응 목표, 정의로운 전환 작업 프로그램 등 주요 의제에 대한 협상 진행

** 기후기술센터네트워크(CTCN, Climate Technology Centre & Network) : 유엔 환경계획 산하의 국제기구로 유엔기후변화협약 기술 메커니즘 이행 기관. 2022년 7월 인천에 전 세계 최초로 본부 외 지역사무소인 대한민국 협력연락사무소를 개소한 바 있음

[사진자료] 12.10(일) COP28 부대행사


□ ‘아시아-태평양 슈퍼 에너지 하이웨이’는 호주, 태국, 몽골, 중국, 일본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선박, 파이프라인, 케이블 등을 이용한 초 연결 에너지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계획이다. 에너지연은 12월 11일(월) 개최된 COP28 부대행사를 통해 각국의 잉여 에너지 또는 저장 인프라를 공유함에 따라 비약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에너지 수요를 해결하고 탄소 중립을 달성하기 위한 방법을 제안했다.


□ 부대행사에서는 에너지연 이창근 원장이 ‘아시아-태평양 슈퍼 에너지 하이웨이’ 개념을 발표했고, 태국 고등교육과학연구혁신부 산하 경쟁력관리프로그램(PMUC)의 이정협 선임자문관이 한-태 CCUS 및 수소 파트너십을 소개했다. 이어진 패널 토론에서는 사우디아라비아와 일본, 기후기술센터네크워크의 핵심 관계자들이 참여해 향후 실행 전략과 해결 과제 등이 심도 있게 논의됐다.


□ 또, 12월 10일(일)~11일(월) 양일간 진행된 회의 중 캄보디아와의 양자 회의에서는 에너지연이 보유한 화석연료의 바이오 에너지화,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기술을 캄보디아 산업에 적용하기 위한 제안이 논의됐으며, 에너지연-태국 고등교육과학연구혁신정책위원회(NXPO)-기후기술센터네크워크가 참여한 다자회의에서는 태국 산업에서 필요로 하는 이산화탄소의 메탄올 전환 및 활용 기술을 적용하기 위한 국제협력 과제 도출, 기술이전 협의도 함께 진행돼 기술 수출의 가능성을 높였다.

[사진자료] 12.6(수) 한-태국 CCUS 및 수소기술 워크샵 에너지연 이창근 원장 기조연설


■ 아울러 에너지연은 12월 6일(수)~7일(목) 양일간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한-태국 CCUS 및 수소 기술 워크숍’에 참여해 태국 고등교육과학연구혁신부 산하기관 및 에너지부, 한국 국가과학기술연구회, 한국전력연구원, 포스코 등과 양국의 CCUS, 수소 기술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외에도 12월 12일(화)에는 오만에서 열린 ‘제2회 한-오만 그린 수소 전략 포럼’에 참석해 에너지연이 보유한 그린 수소 기술의 우수성을 알리는 등 국제협력의 범위를 확장하는데 주력했다. 

[사진자료] 12.12(화) 한-오만 그린수소 전략 포럼


□ 에너지연 이창근 원장은 “이번 COP28 부대행사와 국가 간 회의를 통해 글로벌 과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 협력과 혁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며 “앞으로도 에너지기술 수요국들과의 활발한 국제협력을 통해 연구원 보유기술의 우수성을 알리고, 기술이전을 실현해 에너지 신시장 창출 및 국가 위상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Print Back

전체 349건의 게시물이 조회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2024.07.17 9,266
2024.06.26 37,455
2024.06.20 44,858
2024.06.12 55,544
2024.05.30 72,900
2024.05.28 66,304
2024.05.22 47,301
2024.04.25 77,033
2024.04.18 75,935
2024.04.04 77,693
2024.03.26 86,837
2024.03.07 105,338
2024.02.29 77,984
2024.02.21 79,528
2024.02.06 81,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