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보도자료

에너지연,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 녹색 기술인증 획득

  • 작성일 2019.03.08
  • 조회수 20585



- 연구원 고유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KIERSOL’녹색 기술인증 획득

-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 중 최초 인증 쾌거


■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에서 개발한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 ‘KIERSOL’이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 중 최초로 녹색 기술인증을 획득했다.


□ 녹색 기술인증은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에 의거해 신재생에너지, 탄소저감, 청정생산 기술 등 녹색 산업분야 관련 기술을 인증해주는 제도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전담하고 있다.


■ 인증을 획득한 ‘KIERSOL’ 기술은 이산화탄소를 선택적으로 포집할 수 있는 액상 흡수제와 이를 이용한 포집 공정이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대량 이산화탄소 배출 시설(발전소, 제철소, 시멘트, 석유화학 등)에서 1톤당 27달러 이하의 비용으로 이산화탄소를 90%이상 회수할 수 있으며 이용, 전환, 저장 기술과 연계 시 2030년 한국 온실가스 감축 목표량 중 1,000만 톤 이상을 직접 감축할 수 있다.


■ 연구책임자인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윤여일 책임연구원은 ‘시멘트 생산 시설에 설치한 KIERSOL기술로 녹색 기술인증을 받은 것은 우리나라 이산화탄소 포집 기술의 상용화를 알리는 출발 신호와 같다.’ 고 밝혔다.


□ 연구진은 이산화탄소 저장처를 보유하고 있는 국가로의 기술 수출을 통해 한국 감축량으로 인정받는 비즈니스 모델과 석유화학 산업의 정밀 이산화탄소 포집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온실가스·초미세먼지 동시 제거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Print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