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기사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기획기사

차세대형 고출력 전기화학 축전기 국내 최초 개발

  • 작성일 2008.12.23
  • 조회수 39816

2003년에는 1.6V/4000F급 전기화학 축전기 실증 연구를 통하여 차세대형 고출력 축전기 기술이 확보되었으며, 이는 풍력발전 시스템, 태양광 발전 시스템뿐만 아니라 향후 차세대 연료전지 자동차에도 반드시 필요한 에너지 저장장치로서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KIER는 미래형 에너지 저장기술로서 고출력, 고효율, 친환경 전기화학 축전기 신기술의 지속적인 개발 및 하이브리드 차량 적용 실증시범을 통하여 신에너지 저장 기술의 실용화 보급을 촉진하고있다.

■ 고밀도 에너지 저장기술의 도입

1990년대 초부터 미국을 비롯한 기술선진국들은 각종 휴대용 전자기기의 급속한 보급과 함께 배터리 사용과 관련하여 신형 2차전지(Secondary battery), 초고용량 캐페시터(Capacitor) 등 조기 실용화가 가능한 고밀도 에너지 저장 기술의 개발에 뜨거운 관심을 보여 왔다.

이러한 고밀도 에너지 저장기기들은 세계 각국 정부의 연구개발비 지원과 대기업들의 집중투자에 힘입어 많은 발전을 이룩하게 되었으며, 최근에는 초고용량의 캐페시터와 2차전지를 조합하여 사용하는 전기화학적 에너지 저장 시스템인 고출력 전기화학 축전기(Cappattery)의 보급으로 실용화되기에 이르렀다.

※ 자세한 내용은 eBook 또는 PDF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Print Back

전체 237건의 게시물이 조회되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고온건식 탈황기술은 국내 IGCC 도입 시 청정 신발전에 적용하여 발전효율의 향상에 기여할 수 있으며, IGCC 세계 시장에 진출하여 2012년 예상되는 6조 5,000…
2008.12.23
KIER에서 개발된 가압유동층 연소기술은 가압상태에서 석탄을 연소할 경우 같은 보일러 체적에 대해 압력만큼 산소량이 증가하기 때문에 석탄 처리용량이 그만…
2008.12.23
풍부한 매장량, 낮은 지역편재성, 저렴한 비용 등의 장점을 두루 갖춘 석탄은 석유의 고갈에 대비한 유일한 화석에너지원으로서 가능성이 풍부함에도 1980 년대…
2008.12.23
KIER는 1998년 인체에 유해하고 공해를 유발하는 물질인 휘발성유기화합물을 제거하기 위한 500N㎥/hr 처리 규모의 중소형흡착농축장치의 개발에 착수했다. KIE…
2008.12.23
이소부탄이 99.5% 정도의 순도로 상품화되기 위해서는 매우 높은 다단 증류탑을 사용하여 접촉 수소화 반응, 증류, 필터 등 여러 단계의 처리 과정을 거치는 것…
2008.12.23
히트싱크용 히트파이프 기술은 2000년 과학기술부의 국가지정연구실 사업으로 선정되었고, KIER가 이를 수행하게 되었다. 2005년까지 수행된 이 사업을 통해 KI…
2008.12.23
2003년에는 1.6V/4000F급 전기화학 축전기 실증 연구를 통하여 차세대형 고출력 축전기 기술이 확보되었으며, 이는 풍력발전 시스템, 태양광 발전 시스템뿐만 …
2008.12.23
KIER는 국내 최초로 55kW급의 마이크로터빈 젠셋에 부합되는 온수발생장치와 냉수발생장치를 개발하여 큰 기대와 호응을 받았으며, 2단계로 마이크로터빈 열병…
2008.12.23
2005년 말 우리나라에 보급되어 있는 총 신호등은 약 125만개이며, 이중 21% 인 26만등이 LED 신호등으로 교체되어 연간 68GWH의 전기에너지 절약과 CO2 배출 3…
2008.12.23
향후 본 연구는 태양광발전기술과 전력전자기술을 조합한 종합적인 기술로서 냉방부하에 의한 최대수요전력 증가에 대한 대응책인 부하평준화 기법으로 활용할 …
2008.12.23